FLIS산지정보

  • 프린트

관련소식

산림치유 프로그램, 보호아동 정서 개선에 효과

담당부서
 
작성자
운영자 
작성일
2016-06-03 
조회수
1858 
키워드
연락처
내용보기
산림치유 프로그램, 보호아동 정서 개선에 효과 이미지1

- 산림청 국립산림과학원 분석... 우울수준 7%↓·대인관계 4%↑ 등 -



산림청이 요보호아동에 실시하고 있는 산림치유 프로그램이 아이들의 정서문제 개선에 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산림청(청장 신원섭)은 지난 2014년부터 진행하고 있는 요보호아동 대상 산림치유 프로그램 효과를 1일 밝혔다.

산림청은 지난 2014년 보건복지부, 현대차 정몽구 재단과 업무협약을 맺고 지금까지 6000여 명의 요보호아동과 청소년을 대상으로 산림치유 프로그램을 실시했다.

최근 국립산림과학원이 프로그램 체험을 한 1180명의 요보호 아동들의 심리·자립 역량 변화를 분석했는데 분석 결과 프로그램 체험 후 아이들의 우울수준이 7% 감소하고 대인관계(4%)와 자아존중감(2.7%)이 높아진 것으로 나타났다.

산림치유를 통해 아이들의 정서가 안정되고 자립 역량이 높아진 것이다.

이에 따라 산림청은 요보호아동을 대상으로 하는 산림치유 프로그램을 확대할 방침이다. 산림청 산하 국립횡성숲체원에서 지난달 27일을 시작으로 7회에 걸쳐 1000여 명의 요보호아동에게 프로그램을 제공 할 계획이다.

신원섭 산림청장은 "숲이 요보호아동 정서 개선 등 여러 가지 사회 문제를 해결할 수 있음을 보여주는 결과"라며 "앞으로도 국민의 건강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보다 나은 산림복지 서비스를 제공하겠다."라고 말했다.

  • 첨부파일
만족도 조사 열람하신 정보에 대해 만족 하셨습니까?
Quick Menu
자주하는질문
민원신청
직원안내
법령정보
규제개혁
정보공개
데이터개방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