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림마당

메인화면으로 이동 > 국립산림과학원 > 알림마당 > 보도자료
  • 프린트

보도자료

세계 종이 전문가 10년 만에 서울에서 모여

담당부서
연구기획과
작성자
한진규 메일보내기
게시일
2018-05-16
조회수
403
키워드
ISO, 국제표준화기구, 펄프, 제지
연락처
내용보기

세계 종이 전문가 10년 만에 서울에서 모여
- 국립산림과학원, 펄프·제지기술 표준화 국제 총회 개최 -


□ 산림청 국립산림과학원(원장 이창재)은 산림청,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원장 허남용), 국민대학교(총장 유지수) 등과 공동 주최로 세계 종이, 판지 및 펄프 전문가 들이 모이는 국제표준화기구(ISO) 펄프·제지기술 위원회 총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 5월 10일부터 9일간 서울 코엑스에서 열리는 이번 총회는 10년 만에 서울에서 열리는 것으로 미국, 중국, 일본, 유럽 등 30여 개국에서 약 80여 명의 종이 전문가가 방문해 그룹별 회의를 진행한다.

□ 총회에서는 종이, 티슈 등 다양한 제지 제품의 물리적 특성 분석법과 셀룰로오스계 나노재료 관련 표준 시험방법 등이 논의될 예정이며, 세계 제지산업이 당면한 이슈인 친환경 생산 공정 및 재활용 시스템에 관한 논의도 진행될 예정이다.

□ 현재 국립산림과학원은 ‘범부처 참여형 국가 표준 운영 체계’ 도입에 따라 산업통상자원부로부터 이관된 표준 426종의 관리 및 KS 인증 품목 30개에 대한 인증 업무 등을 전담하고 있다.
  ○ 펄프?제지 분야의 경우 267건의 표준관리뿐만 아니라 국내에서 진행해 온 연구결과를 국제 규격에 접목해 국제 표준을 개발하고 있다.
  ○ 이번 총회에서 우리나라는 ‘화장실용 화장지 - 인장 강성의 측정’ 국제 표준안을 새롭게 제안할 예정이다.
      ※인장 강성(tension stiffness, 引張剛性) : 구조물 또는 그것을 구성하는 부재가 인장력을 받았을 때의 변형에 대한 저항의 정도

□ 목재이용연구부 권진헌 부장은 “KS가 목재ㆍ제지 수요자와 산업계에 도움이 되도록 철저히 관리할 것이며, 앞으로도 국제표준화기구에서 표준화 활동을 적극 추진해 우리나라 펄프?제지업계가 지속적으로 성장·발전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해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세계 종이 전문가 10년 만에 서울에서 모여 이미지1 세계 종이 전문가 10년 만에 서울에서 모여 이미지2 세계 종이 전문가 10년 만에 서울에서 모여 이미지3

  • 첨부파일
    180515보도자료-세계 종이 전문가 10년 만에 서울에서 모여.hwp [247296 byte]
    코엑스에서 국제표준화기구 펄프-제지기술위원회 총회가 열렸다02.jpg [2055215 byte]
    코엑스에서 국제표준화기구 펄프-제지기술위원회 총회가 열렸다01.jpg [1451605 byte]
    코엑스에서 국제표준화기구 펄프-제지기술위원회 총회가 열렸다03.jpg [1708470 byte]

만족도 조사 열람하신 정보에 대해 만족 하셨습니까?
Quick Menu
자주하는질문
민원신청
직원안내
법령정보
규제개혁
정보공개
데이터개방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