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림마당

메인화면으로 이동 > 국립산림과학원 > 알림마당 > 보도자료
  • 프린트

보도자료

동양 최대 잔디유전자원 확보로 한국형 신품종 개발 박차

담당부서
연구기획과
작성자
나성준 메일보내기
게시일
2018-09-27
조회수
182
키워드
연락처
내용보기


동양 최대 잔디유전자원 확보로 한국형 신품종 개발 박차
- 국립산림과학원, ‘잔디유전자원보존원 준공식 및 연구 포럼’ 개최 -


□ 산림청 국립산림과학원(원장 이창재)은 수요자 중심의 한국형 잔디 신품종 육성과 잔디산업 발전을 위해 동양 최대 규모의 잔디유전자원보존원을 조성하였다고 밝혔다.
  ○ ‘잔디유전자원보존원’은 총 면적 14,509㎡으로 국·내외에서 수집된 난지형·한지형 잔디유전자원 600개체와 신품종으로 육성중인 30개체도 함께 조성되었다.

□ 경남 사천시 성방읍에서 열린 준공식에는 국립산림과학원장, 사천시장, 한국잔디학회장, 한국잔디협회장, 한국잔디연구소 관계자, 잔디재배자, 지역주민 등 약 150명이 참석하여 잔디연구의 새 출발을 축하하였다.

□ 한편 잔디유전자원보존원 준공을 기념하여 잔디산업 활성화를 위한 R&D 동향을 분석하고 수요자 중심의 신품종 육성 전략 마련을 위한 「잔디산업발전 연구 포럼」도 개최되었다.
  ○ 포럼에서는 한국잔디의 과거·현재·미래(한국잔디연구소 심규열 소장), 한국잔디 신품종 육성 전략(단국대학교 양근모 박사)에 대한 주제발표와 잔디 농가의 애로사항을 해결 할 수 있는 현장문제 중심의 연구 전략 마련을 위한 지정토론도 함께 진행됐다.
□ 산림바이오소재연구소 박용배 소장은 “잔디는 산림청 관상산림식물류에 속하며, 벼농사 대비 약2~3배 이상의 고소득 작목임에도 불구하고 신품종, 경영실태 등 관련 분야 연구가 부족하였다”라면서, “이번에 조성된 잔디유전자원보존원을 활용하여 나고야의정서를 대비한 용도별 수요자 중심의 신품종을 개발하고 현장문제 중심 연구를 위한 잔디 연구 포럼을 정기적으로 추진하겠다”라고 전했다.

□ 국립산림과학원은 앞으로 잔디유전자원보존 개체를 1,000여개 이상으로 확대하는 한편 우량품종 육성 및 재배 기술 관련 정보를 적극적으로 개방·공유하여 관련 산업 및 재배자가 널리 이용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연구 개발에 힘쓸 것이다.

동양 최대 잔디유전자원 확보로 한국형 신품종 개발 박차 이미지1 동양 최대 잔디유전자원 확보로 한국형 신품종 개발 박차 이미지2 동양 최대 잔디유전자원 확보로 한국형 신품종 개발 박차 이미지3 동양 최대 잔디유전자원 확보로 한국형 신품종 개발 박차 이미지4

  • 첨부파일
    09월07일-잔디발전포럼 및 잔디유전자원보존원 준공식-01-11.jpg [892595 byte]
    09월07일-잔디발전포럼 및 잔디유전자원보존원 준공식-01-12.jpg [922722 byte]
    09월07일-잔디발전포럼 및 잔디유전자원보존원 준공식-01-14.jpg [1171204 byte]
    09월07일-잔디발전포럼 및 잔디유전자원보존원 준공식-01-09.jpg [934718 byte]
    (최종)180907보도자료-동양 최대 잔디유전자원 확보로 한국형 신품종 개발 박차.hwp [32768 byte]

만족도 조사 열람하신 정보에 대해 만족 하셨습니까?
Quick Menu
자주하는질문
민원신청
직원안내
법령정보
규제개혁
정보공개
데이터개방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