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림마당

  • 프린트

알림

[국립산림과학원] 푸르른 녹음 가득, 산림치유 정보 한눈에!

담당부서
연구기획과 
작성자
나성준 메일보내기
작성일
2019-06-25 
조회수
618 
키워드
연락처
02-961-2582
내용보기

푸르른 녹음 가득, 산림치유 정보 한눈에!
-국립산림과학원, 산림치유 정보 담은 ‘숲, 치유가 되다’ 발간-
-치유의 숲과 프로그램, 전문자격제도까지 쉽게 풀어내-

□ 여름을 맞이해 푸른 녹음이 가득한 숲을 즐기기 위해 다양한 ‘치유의 숲’과 ‘산림치유 프로그램’이 운영되고 있다.

 ○ 산림청 국립산림과학원(원장 전범권)은 정부혁신 사업인 ‘산림휴양’과 ‘산림복지’ 연구의 일환으로, ‘치유의 숲’과 현재 운영되고 있는 산림치유 프로그램, 더불어 산림치유의 효과, 전문자격제도 등에 대한 정보를 한눈에 볼 수 있는 ‘숲, 치유가 되다’를 발간했다고 밝혔다.

□ 산림치유는 향기, 경관 등 자연의 다양한 요소를 활용하여 인체의 면역력을 높이고 건강을 증진시키는 활동(산림문화휴양에 관한 법률 제2조제2항)으로, 국립산림과학원에서는 경관, 햇빛, 피톤치드 등 다양한 산림치유 인자의 과학적인 분석을 통한 오감만족 산림치유 연구가 진행한 바 있다.

  ○우선 시각적으로 산림을 이루는 녹색은 안정과 회복을 주는 효과가 있다. 또한 ‘피톤치드(phytoncide)’는 후각을 자극해 스트레스를 감소시키며 항균과 항염 작용을 한다. 숲에서의 소리는 잘 짜여진 오케스트라와 같이 다양하게 구성되어 편안함을 주고, 햇빛은 행복호르몬 ‘세로토닌(serotonin)’을 촉진시킨다.

  ○또한 숲은 인간의 사고력과 이해력을 높이고, 우울감과 스트레스를 감소시키며, 면역력을 높이고 질병을 예방하는 등 심리적·생리적으로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는 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 이와 관련하여 국립산림과학원에서는 숲의 치유 효과를 구명하고 의·과학적인 결과를 바탕으로 질병별, 대상자별 건강 증진을 위한 프로그램을 개발하였다. 개발된 프로그램은 전국의 ‘치유의 숲’ 등을 통해 활발히 운영되고 있다.

□ 산림청에서는 국민 누구나 숲을 통해 건강을 증진시키며 효율적으로 이용할 수 있도록 ‘치유의 숲’을 전국적으로 53개소 운영·조성 중이다.

  ○ 치유의 숲에서 운영하고 있는 산림치유 프로그램은 일반인, 청소년, 직장인, 회복기 환자 등 다양한 대상에 특성화되어 있으며, 당일형, 숙박형 프로그램 등으로 구성되어 있어 목적에 맞게 이용할 수 있다.

  ○ ‘국립 치유의 숲’에서 운영하고 있는 산림치유 프로그램의 진행시간, 대상, 목적, 주요한 활동들은 치유의 숲 각 홈페이지 등과 ‘숲, 치유가 되다’을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본 간행물은 국립산림과학원 도서관(http://know.nifos.go.kr)에서 무료로 다운받을 수 있다. 

□ 국립산림과학원 산림복지연구과 서정원 연구관은 “앞으로도 산림의 치유효과에 대해 지속적인 연구를 추진해 숲의 긍정적 치유 효과를 발굴해나갈 것”이라며 “과학적인 결과를 바탕으로 국민들이 알기 쉽고 숲을 더 이용하는 데 도움이 되도록 정보 제공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 첨부파일
    숲, 치유가 되다 책자 표지.jpg [104502 byte]
    (190624)보도자료-푸르른 녹음 가득, 산림치유 정보 한눈에!.hwp [272896 byte]

댓글 : 로그인 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만족도 조사 열람하신 정보에 대해 만족 하셨습니까?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