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관소식

  • 프린트

보도자료

국립산림품종관리센터, 산림 신품종 육성기술 세미나 개최

담당부서
품종심사과
작성자
윤도현 메일보내기
게시일
2019-07-12
조회수
70
키워드
민·산·관협의체 운영을 통해 종자산업 활성화 방안 논의
연락처
내용보기
국립산림품종관리센터, 산림 신품종 육성기술 세미나 개최 이미지1 국립산림품종관리센터, 산림 신품종 육성기술 세미나 개최 이미지2

□ 산림청 국립산림품종관리센터(센터장 이용석)는 11일 민?산?관협의체 운영을 통한 「산림 신품종 육성기술 세미나」를 (사)산림자원육종가협회 회원을 포함한 민간 육종가, 종자업계, 대학, 공공기관, 지자체 및 중앙기관 신품종개발 관계자 등 9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충주시 상록리조트에서 개최하였다고 밝혔다.

 

- 기존 전통적인 육종의 한계를 벗어나 고부가가치 산림 신품종을 육성하기 위해 유용성분 분석한약자원 개발을 주제로 충남대 박종태 교수, 국립원예특작과학원 이우문 박사, 한국한의학연구원 최고야 박사의 특별 강연과 서주조경 유용희 대표의 소나무 육종에 대한 강의가 있었다.

 

□ 12일에는 민간육종가 및 지자체 신품종개발 관계자 30여명이 국립산림품종관리센터와 국립원예특작과학원 인삼특작부 약용식물원 견학을 하였다.

 

□ 아울러, 산림분야 식물신품종보호제도가 시행된 이래 품종보호권 제200호 등록품종인 표고 ‘산조715호’에 대한 기념패 증정이 있었으며, 산림 신품종 육성 간담회를 통하여 신품종 개발 촉진 및 종자산업 활성화 방안을 논의하였다.

* 산림 신품종 출원건수 : 425건, 품종보호등록 건수 : 208건(2019년 현재 기준)

 

□ 특히, 본 행사에서는 올해부터 2022년까지 총 4년간 8개소에 조성되는 신품종 재배단지 시범사업의 취지를 설명하고 육종가들과 지역주민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독려하였다.

* 2019년 조성지 : 강원 평창, 경남 하동

 

□ 이용석 국립산림품종관리센터장은 “생물주권이 강화되는 국제환경 속에서 육종가의 피땀의 결실인 신품종은 대한민국 임업의 새로운 소득자원이 될 것이며, 새로운 일자리를 만들어나갈 중요한 자원”이라고 강조하면서 “앞으로도 신품종 개발과 지식재산권 확보 및 육종가의 권익보호를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 첨부파일
    (190712)NFSV 보도자료-국립산림품종관리센터, 산림 신품종 육성기술 세미나 개최.hwp [301056 byte]
    (190712)NFSV 관련사진1-산림 신품종 육성기술 세미나.JPG [3490178 byte]
    (190712)NFSV 관련사진2-산림 신품종 육성기술 세미나 기념사진.JPG [5884355 byte]

만족도 조사 열람하신 정보에 대해 만족 하셨습니까?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