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관소식

  • 프린트

보도자료

‘산림신품종 재배단지 사회적경제 새싹을 틔우다’

담당부서
품종심사과
작성자
윤도현 메일보내기
게시일
2019-10-28
조회수
166
키워드
지리산하동산초, 평창틔움 사회적협동조합 창립총회
연락처
내용보기
‘산림신품종 재배단지 사회적경제 새싹을 틔우다’ 이미지1 ‘산림신품종 재배단지 사회적경제 새싹을 틔우다’ 이미지2 ‘산림신품종 재배단지 사회적경제 새싹을 틔우다’ 이미지3

□ 산림청 국립산림품종관리센터(센터장 이용석)는 사회적경제 활성화를 목표로 지역주민이 주도하여 설립하는 사회적협동조합 창립총회에 참석한다고 밝혔다. 25일 하동군 횡천면사무소에서「지리산하동산초 사회적협동조합」창립총회를 개최하였고, 28일 평창군 봉평면사무소에서「평창틔움 사회적협동조합」창립총회가 개최 예정이다.

  ○ 지리산하동산초?평창틔움 사회적협동조합은 산림신품종 재배단지(공공자원)를 공익성?지역성?비영리성 원칙의 사회적협동조합을 운영하여 산림신품종 공동생산?가공?유통체계를 사회적경제의 방식으로 구축함으로써 지역사회의 일자리 창출 및 소득 증대를 목적으로 한다.

□ 산림청은 ‘숲은 내 삶, 숲이 국민에게 다가갑니다.’라는 정책목표 달성과 산림생명산업 활성화를 위해 국제적 지식재산권을 보유한 고부가가치 산림자원인 산림신품종을 대량 생산하고 산업화 할 수 있도록 재배단지 조성을 지원하고, 이를 중심으로 지역주민 주도의 사회적협동조합을 육성하여 지역사회 발전에 기여하고자 한다.

□ 이날 총회에서는 공진표 대표를 비롯한 발기인 50여 명이 설립 경과보고, 의안 심의, 의사록 채택, 이사진 등 대표 선출에 관한 사항을 의결하였다.

□ 지리산하동산초 사회적협동조합 공진표 대표와 평창틔움 사회적협동조합 고중규 대표는 “우리 조합은 공익적?민주적 사업운영을 통해 조합원의 열망에 부응하고 공공과 지역의 거버넌스를 강화하며 지속가능한 경제적?사회적 가치를 창출하는 협동공동체를 구축하고자 한다.”라고 표명했다.

□ 이용석 국립산림품종관리센터장은 “정부혁신 과제인 ‘사회적경제 활성화’ 및 ‘일자리 창출’ 추진 일환으로 개최된 오늘의 창립총회는 국민 주도로 정부기관과 협업한 우수한 사회적경제 활성화 사례가 될 것이며, 산림청은 앞으로도 ‘지리산하동산초 재배단지’와 ‘평창틔움 재배단지’가 신품종을 활용한 산업화에 성공하여 농·산촌 소득증대는 물론 6차 산업의 밑거름이 되기를 바란다.”라고 밝혔다.

  • 첨부파일
    (191025)NFSV 보도자료-산림신품종 재배단지 사회적경제 새싹을 틔우다.hwp [42496 byte]
    (191025)NFSV 관련사진1-지리산하동산초 사회적협동조합 창립총회.JPG [6157113 byte]
    (191025)NFSV 관련사진2-행사에 앞서 이용석 센터장이 축사를 하고있다.JPG [5164402 byte]
    (191025)NFSV 관련사진3-지리산하동산초 사회적협동조합 창립총회 기념사진.JPG [6740039 byte]

만족도 조사 열람하신 정보에 대해 만족 하셨습니까?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