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림휴양

메인화면으로 이동 > 휴양복지 > 산림휴양
  • 프린트

산림휴양

큰자색호랑꽃무지

년/월
 2010년  10월
분류
 곤충
이름
 큰자색호랑꽃무지
학명
 
지방명
 
영명
 
한자명
 
선정배경
선정배경

 산림청 국립수목원(원장 김용하)은 10월의 곤충으로 “큰자색호랑꽃무지”를 선정한다고 밝혔다. 큰자색호랑꽃무지는 우리나라 에 분포하는 딱정벌레류 중 희귀한 종의 하나로 멸종위기야생동·식물 II급으로 지정되어 보호되고 있는 종이다.

일반적 특성
일반적 특성

 □ 딱정벌레목, 꽃무지과에 속하는 큰자색호랑꽃무지(Osmoderma opicum Lewis )는 우리나라애 서식하는 꽃무지 무리 중 희귀한 종 중 하나로 멸종위기야생동·식물 II급으로 지정되어 보호되고 있는 종이다.

□ 몸길이는 31mm내외이다. 몸은 흑갈색 내지 적갈색이나 검은 보라빛이며 광택이 있다. 중,후경절의 밖쪽은 2개의 날카롭고 긴 가시가 있고, 소순판은 긴 삼각형인데 깊고, 둥근 점각이 있다. 수컷의 앞가슴등판은 폭이 넓고, 중앙에 2개의 강한 세로 융기선이 있다. 복부 복판의 중앙은 파였으며, 미절판은 약간 높으나 암컷은 그렇지 않다. 수컷의 앞가슴 등판은 암컷보다 넓고 가운데에 2줄의 뚜렷한 세로 융기선이 발달되어 있는 특징을 가지고 있다.

□ 우리나라에서는 7-8월에 강원도의 북부 산악 지방에서만 드물게 관찰된다. 성충은 쓰러진 단풍나무류의 구멍 속에 살며, 잡으면 사향 냄새가 난다. 일본에서는 유충이 썩은 나무의 부식토 속에서 산다는 기록과 죽은 침엽수의 나무 속을 파먹고 들어가 초여름에 성충이 된다는 기록이 있다고 한다. 최근 개체수가 급감하는 종으로 환경부에 의해 보호종으로 지정되어 있다.

□ 우리나라를 비롯하여 일본 등에 분포한다.

TOP

COPYRIGHTⒸ 산림청 SINCE1967.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