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림휴양

메인화면으로 이동 > 휴양복지 > 산림휴양
  • 프린트

산림휴양

밤송이진딧물

밤송이진딧물 상세정보
학명 Moritziella castaneivora(Miyazaki)
영명 Chestnut Phylloxera
일명
목명/과명 매미목 / 뿌리혹벌레과
분포 한국, 일본
가해수종
발생월  
첨부이미지 Moritziella castaneivora(Miyazaki) 이미지
형태
  • 성충의 몸길이는 0.9∼1.3mm이고 장란형이며 등에 유두상 돌기가 있다.
  • 체색은 황갈색이나 성장하면서 자갈색으로 변하며 표면에 흰가루가 덮여있다.
  • 알의 직경은 약 0.3mm이고 옅은 황색을 띤다.
  • 약충의 몸길이는 0.3∼0.5mm이고 황색 또는 옅은 황색을 띤다.
피해
  • 줄기에 대한 피해는 뚜렷이 관찰되지 않으나 밤송이의 피해는 크게 나타난다.
  • 7월에 어린 밤송이가 피해를 받게 되면 밤송이의 발육이 저해되어 직경이 2∼3cm되는 7∼8월에 갈색으로 변하여 낙과된다.
  • 8월 이후 과육 성숙기에 피해를 받게 되면 밤송이가 조기에 벌어져 미숙한 밤이 노출되어 정상적으로 발육하지 못한다.
  • 착색과 광택도 불량해져 밤의 품질이 떨어지고, 부패하기도 한다.
  • 일반적으로 만생종에서 피해가 심하다.
생태
  • 연 수회 발생하며 알로 월동한다.
  • 알은 새싹이 나오는 4월 상순에 부화하며 간모로 줄기나 가지로 이동하여 수피에서 흡즙하며 성충태로 세대를 거듭한다.
  • 제 3세대 약충이 6월 중순경 꽃으로 이동하고 밤송이가 달리면 밤가시 사이로 이동하면서 흡즙 가해한다.
  • 성충은 밤가시 사이에 50∼100개 정도의 알을 낳는다.
  • 알기간은 7∼10일, 약충 기간은 10∼14일, 성충 기간은 대략 30일 정도이다.
  • 7월 하순부터 밀도가 증가하여 8월 하순에 가장 많아지며 가을에 산란을 하는 암컷 성충이 출현하여 밤송이 안쪽과 밤가시 사이에 산란한다.
방제법

화학적 방제
- 약제 살포는 7월 상순∼8월 하순에 메티다티온 유제(40%) 또는 이미다클로프리드 액상수화제(8%), 수화제(10%) 1,000배액을 10일 간격으로 2∼3회 살포한다.
생물적 방제
- 포식성 천적인 풀잠자리류, 무당벌레류, 거미류 등을 보호한다.
경종적 방제
- 농약을 연·남용한 밤재배지에서 많이 발생하는 경향이 있으므로 농약의 과다 사용을 피한다.
물리적 방제
- 통풍이 잘되지 않는 장소에 식재된 밤나무에서 많이 발생하므로 밀식되지 않게 관리하는 것이 중요하다.
- 감염된 밤송이 껍질은 모아서 소각하거나 땅에 묻는다.

기타
목록
관련문의 :
산림휴양등산과 강선화, 042-481-4212
TOP

COPYRIGHTⒸ 산림청 SINCE1967.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