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메인화면으로 이동 > 휴양복지 > 산림휴양
    • 프린트

    산림휴양

    솔나방

    솔나방 상세정보
    학명 Dendrolimus spectabilis (Butler)
    영명 Pine Caterpillar
    일명
    목명/과명 나비목 / 솔나방과
    분포 한국, 일본, 중국, 러시아
    가해수종
    발생월  
    첨부이미지 Dendrolimus spectabilis (Butler) 이미지 Dendrolimus spectabilis (Butler) 이미지 Dendrolimus spectabilis (Butler) 이미지 Dendrolimus spectabilis (Butler) 이미지
    형태
    • 성충의 색은 개체에 따라 차이가 심하다.
    • 암컷은 앞날개의 무늬 발달정도에 따라 회백색, 암갈색, 검은색을 띠며 수컷은 연한 적갈색에서 흑갈색을 띤다.
    • 성충의 몸길이는 암컷이 40mm, 수컷이 30mm 정도이고 날개를 편 길이는 암컷이 64∼88mm, 수컷은 50∼67mm이다.
    • 앞날개의 중앙부에 연한색의 넓은 띠가 있으며 그 외연에 백색의 파상선이 있다.
    • 알은 원형으로 직경이 2mm 정도이며 한쪽은 담적갈색이고 또 다른 한쪽은 청갈색 이다.
    • 어린 유충은 담회황색이고 마디의 등면에 등홍색 또는 회백색의 불규칙한 무늬가 있으며, 제 2∼3절의 등에는 흑남색의 센털이 무더기로 나있고 다른 부분에도 검은 털이 많이 나 있다.
    • 번데기는 방추형이고 갈색이며 고치는 긴 타원형이고 황갈색이며 표면에 유충의 센털이 군데군데 박혀 있다.
    피해
    • 유충을 보통 송충이라고 하여 예부터 소나무의 대표적인 해충으로 알려져 있다.
    • 유충이 잎을 식해하며 심한 피해를 받은 나무는 고사하기도 한다.
    • 유충 한 마리가 한 세대동안 섭식하는 솔잎의 길이는 수컷이 약 40m, 암컷이 약 78m로서 평균 64m 정도이다.
    • 95%이상은 월동후의 유충기에 식해한다.
    • 묵은 잎을 식해 하는 것이 보통이나 밀도가 높으면 새로 자라는 잎도 식해한다.
    • 우리나라에서 1970년대 중반까지 전국적으로 피해가 심하였으나 그 이후부터 산림이 녹화되고 임산연료 채취가 감속되면서부터 밀도가 감소하였다.
    • 1980년대부터는 일부 지역을 제외하고는 쉽게 발견할 수 없을 정도로 밀도가 낮아졌고, 1990년대 이후에는 제주도에서만 약 1,000ha 정도의 피해를 주고 있는 실정이다.
    • 현재 북한의 소나무, 리기다소나무, 잣나무림에 피해가 심하다.
    생태
    • 연 1회 발생하고 제 5령 충으로 월동한다.
    • 대부분 지역에서는 수피 틈이나 지피물 밑에 숨어서 유충으로 월동하나 겨울에 기온이 높은 제주도에서는 수상에서 월동하는 경우가 많다.
    • 봄에 17°C 이상 되는 날이 계속되는 4월경에 월동처에서 나와 솔잎을 먹고 자라 3회의 탈피를 거쳐 8령 충이 된다.
    • 노숙유충은 7월 초·중순에 솔잎사이에 실을 토하여 고치를 만들고 몸을 비틀어 고치에 몸의 센털을 찔러놓고 번데기가 된다.
    • 20일 내외의 번데기기간을 거친 후 7월 하순∼8월 중순에 성충으로 우화한다.
    • 우화시각은 오후 6∼7시가 보통이고 번데기를 쪼개고 성충이 탈출하는데 3분 정도, 날개를 완전히 펴기까지는 30분 정도 소요된다.
    • 성충의 수명은 9일 정도로 밤에만 활동하고 낮에는 숨어 있으며 주광성이 강하다.
    • 우화 2일후부터 산란하는데 보란수의 75%인 500개 정도를 솔잎에 몇 개의 무더기로 나누어 낳는다.
    • 한 알 덩어리의 난수는 100∼300개이다.
    • 알기간은 5∼7일이고 대개 오전 중에 부화하며 갓 부화한 유충은 알 껍질을 먹는다.
    • 어린 유충은 처음에는 솔잎에 모여서 솔잎의 한쪽만을 식해하고 바람이나 충격에 의해 실을 토하며 낙하하여 분산한다.
    • 유충은 번데기가 되기까지는 7회 탈피하는데 4회 탈피한 5령 충으로 11월경에 월동처로 들어간다.
    • 가을 송충이가 섭식을 중지하고 월동에 들어가는 시기는 지역에 따라 차이가 있어 북부지방에서는 10월 중순, 남부지방에서는 11월 하순경이다.
    • 총 유충기간은 320일 정도가 되며 주로 밤에 활동한다.
    • 솔나방이 한 세대를 거치면서 사망률이 가장 높은 시기는 부화유충기 이며 이 시기의 사망원인으로는 강우가 중요한 요인이다.

    표첨부

    방제법

    화학적 방제
    - 월동한 유충의 가해초기인 4월 중·하순이나 어린 유충시기인 9월 상순에 클로르푸루아주론 유제(5%) 또는 트랄로메트린 유제(1.3%) 2,000배액을 수관 살포한다.
    생물적 방제
    - 병원성 세균인 Bt균(Bacillus thuringiensis)을 살포한다.

    - 기생성 천적인 좀벌류, 맵시벌류, 알좀벌류, 기생파리류 등을 보호한다.
    - 포식성 천적인 무당벌레류, 풀잠자리류, 거미류 등을 보호한다.
    - 유충을 쪼아 먹은 박새, 찌르레기 등의 조류를 보호한다.

    물리적 방제
    - 봄철에는 소나무잎을 가해하고 있는 유충이나 7월초·중순에 솔잎에 붙어있는 고치가 쉽게 발견되므로 솜방망이로 석유를 묻혀 죽이거나 집게 또는 나무 젓가락으로 잡아 죽인다.
    - 유충은 낮에 줄기에 한곳에 모여 정지하고 있는 습성이 있으므로 이들 유충을 잡아 죽이는 것도 효과적이다.
    - 성충은 주광성이 강하므로 7월 하순∼8월 중순까지 성충 우화시기에 유아등이나 유살등으로 유인하여 잡을 수 있다.

    그림첨부

     

    기타
    목록
    관련문의 :
    산림휴양등산과 강선화, 042-481-4212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