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열린마당

    메인화면으로 이동 > 국립산악박물관 > 열린마당 > 고시공고
    • 프린트

    고시공고

    서울대학교 문리대산악회 소장유물 국립산악박물관에 기증

    담당부서
    운영지원실
    작성자
    국립산악박물관 메일보내기
    게시일
    2021-03-10
    조회수
    139
    키워드
    연락처
    내용보기

    서울대학교 문리대산악회 소장유물 국립산악박물관에 기증

    _5월에 기획전시 예정

     

    서울대학교 문리대산악회(이하 문리대산악회)는 소장기록물과 장비 등 6백 여 점을 산림청 국립산악박물관에 기증했다. 국립산악박물관은 전문가 수증심사를 거쳐 521점을 수증 결정하고 3월 3일 수증증서를 수여했다.

     

    국립산악박물관 박경이 학예연구실장은 “1950년대 대청도탐사등반, 한라산탐사등반 기록물부터 설악산 천불동계곡 개척, 동계 설악산 서북주릉 초등, 동계 설악산 북주릉 초등기록 등 보존가치가 높은 자료가 다수 포함됐으며, 기증자의 의사와 유물의 가치에 따라 기증특별전을 개최할 계획” 이라고 밝혔다. 문리대산악회 기증유물 기획전시는 5월말 오픈예정이다.

     

    문리대산악회는 6.25 전쟁 직후인 1954년 11월 5일 창립한 이후 우리나라 산악사 발전과 궤를 같이하는 역사를 남겼으며, 국내 산악계에 걸출한 지도자와 학자들을 많이 배출했다. 상아탑의 산악인들답게 ‘아카데믹 알피니즘(Academic Alpinism)’을 창립이념으로 표방하고 수차례에 걸친 학술등반을 수행하여 학계에 큰 기여를 했다. 산의 인문·사회·자연과학 등 종합적인 학술조사를 겸하는 학술답사산행을 마치고 방대한 기록을 남겼다.

     

    또 대학산악부의 장점인 방학기간을 이용해 차령산맥 종주등반, 태백산맥 종주등반 등 장거리산행을 선구적으로 시작해 1990년대 백두대간 종주 붐을 일으키는 데 기여했으며 80년 국내최초 안데스원정 등 여러 차례의 해외원정을 성사시켰다.

    • 첨부파일
      [보도자료] 서울문리대산악회 유물 기증.hwp [3803648 byte]
      서울문리대 기증서 전달 사진.JPG [3732005 byte]

    댓글 : 로그인 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댓글등록
    만족도 조사 열람하신 정보에 대해 만족 하셨습니까?
    TOP